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LCK] 통신사 대전 제압한 T1, KT 꺾고 승자전 진출

기사승인 2023.08.10  21:24:08

공유
default_news_ad2

T1이 통신사 대전을 제압했다. KT 롤스터를 풀세트 접전 끝에 따돌리고 플레이오프(PO) 3라운드 진출에 성공했다.

T1은 10일, 서울 종로구 롤파크에서 라이엇게임즈가 연 2023 리그오브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서머 플레이오프 2라운드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대2 승리를 수확했다.

제공-라이엇게임즈

통신사 라이벌인 T1과 KT는 혈투를 벌였다. 세트 스코어를 주고받으며, 결국 실버 스크랩스(5세트 전용 BGM)가 연주됐다.

기세를 재압한건 KT다.. 일방적인 공세로 24분 만에 세트 스코어를 따냈다. 초반에 시도한 탑 다이브로 이득을 취했고, 정석적인 눈덩이 굴리기(스노우 볼) 운영이 먹혔다.

T1도 호락호락 당하지 않았다. 2세트, 럼블을 잡은 제우스를 중심으로 반격에 나섰다. 3세트는 크산테, 마오카이, 알리스타까지 단단한 방어벽을 앞세워 KT를 압박했다. 제우스가 솔로킬을 허용했지만, 대세에 미치는 영향은 미비했다. 여기에 단단한 방어벽을 믿고 구마유시의 루시안이 화력을 뿜어내며 세트 스코어를 뒤집었다.

위기의 몰린 KT는 트리스타나와 바루스를 중심으로 한 2원딜 조합을 다시 꺼냈다. 경기는 노림수가 제대로 먹혀들었다. 중요 오브젝트 전투마다 2원딜이 킬 스코어를 챙기면서 글로벌 골드 격차를 벌렸다. 후반에는 비디디가 먼저 쓰러지고 교전(한타)이 시작됐음에도, 성장 격차를 휘두르며 한타 승리를 만들어 냈다. 이 전투에서 활약한 기인은 끈질긴 생명력으로 적진을 분산시키며 세트 승리를 주도했다.

마지막 5세트까지 혈투가 이어졌다. KT가 솔로 킬로 선제공격을 가했다. T1은 중요 오브젝트 전투에서 이득을 챙겨 추격했다. 18분에는 상대 기인을 먼저 처치한 T1은 페이커의 아지르 궁극기로 추가 공세에 나섰다. 단단하게 뭉친 KT가 킬 스코어를 따내며 균형을 맞췄고,

서삼광 기자 seosk@gamevu.co.kr

<저작권자 © 게임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default_side_ad2

게임 리뷰

1 2 3
set_P1

인기기사

최신소식

default_side_ad3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